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


취업스타

Home > 커뮤니티 > 취업스타
게시판 보기
제목 [취업스타]2018년 졸업생 오승일 (크로스쇼크)
내용

안녕하세요 2018년도 졸업생 오승일 입니다.

 

 

1. 학창시절은 어떠했나요?

- 처음 대학에 와서는 신기하고 재밌을 줄 만 알았는데 막상 학업을 하다 보니 그런 여유는

사라지고 여유가 없었죠. 서울에서부터 춘천 까지 통학을 해서 수업 끝나고 집에 오면

바로 자고 새벽같이 일어나고 이런 식으로 1학년을 보냈던 거 같아요.

그러고 1학년 때 컴퓨터 언어들을 배우면서 내 스스로가 모르는 것도 많고 부족함이 많아
학점도 중간 정도에서 1학년을 끝냈던 거 같아요.

 

그러고 2학년이 되기 전에 학원을 다녀서 컴퓨터 언어를 배우기 시작하면서 하나하나
알아가는 재미가 있었죠. 그렇게 2학년에는 성적을 엄청 높게 받은 건 아니지만

그래도 나름 열심히 하고 졸작도 준비를 열심히 해서 학업을 마무리한 거 같아요.

 

 

2. 인터넷비즈니스과를 선택한 이유?

- 늦은 나이에 처음 가보는 대학이라 컴퓨터 전공을 하고 싶은데 웹 개발쪽에 관심이 있어서
인터넷비즈니스과를 찾아보게 된 거 같아요. 그전에도 여러 학과를 봤지만 관심이 가야

제가 공부를 해서 뭔가 좀 더 안정적으로 학교를 잘 다닐 수 있을 거 같고 또 포기도

안 할 수 있을 거 같아서 결정하게 됐어요.

 

 

3. 현재 직장을 선택한 동기는?

- 일단 제가 다니는 회사는 중소기업인데 강점이라 뽑을 수 있는 점은 한 가지만
안 하는 것을 강점으로 볼 수 있을 거 같아요. 물론 학교에서 배웠던 언어들이나
기본적인 것들을 다 사용하는 건 아니지만 나름 웹 개발에 맞는 개발자로
변할 수 있을 거 같고 또 회사랑 같이 커서 내가 이 회사에 도움이 되면 어떨까?
그런 생각과 회사에 간부님들과 대표님이랑 면접을 봤을 때
느낌이 좋아서 선택했어요.

 

 

4. 앞으로의 포부와 꿈이 있다면?

- 지금은 회사를 들어온 지 얼마 되지 않아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밖에 들지 않습니다.

앞으로 웹 개발에 대해 더 공부하고 실무를 경험하면서 초급/ 중급/ 고급/ 특급 이렇게
순차적으로 계단을 밟아서 웹 마스터가 되는게 최종 목표입니다.

 

 

5. 후배들에게 해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다면?

저 같은 경우에는 컴퓨터는 게임만 하는 그런 물건으로만 생각하고 정작 공부해야 할 때
하질 않았는데 그 시간이 참 많이 아깝고 조금 더 열심히 할 걸 후회가 많이 남아요.
어차피 처음으로 정한 길이 인터넷비즈니스과라면 남들 보다 조금 더 열심히 해서
웹 개발자나 프로그래머로 방향을 잡아서 나아가면 엄청 좋은 기회가 올 거라고 생각해요.
대학은 처음 사회의 길에 들어서기 전에 기본을 배우는 곳이니 처음부터 좌절이나
포기하지 말고 빠르진 않아도 천천히 꾸준히 하면 그 노력이 눈에 보이니까 포기하지 말고
끈기 있게 하면 나중에 큰 도움이 될 겁니다.

 

 

 

파일 크로스쇼크.JPG크로스쇼크.JPG
이전,다음보기
이전글 [취업스타] 2017년 졸업생 조혜빈 (디큐)
다음글 [취업스타]2018년 졸업생 권서현